성인클리닉

서울대병원의 풍부한 임상경험

공황장애

공황장애는 특별한 이유 없이 예상치 못하게 나타나는 극단적인 불안 증상장애입니다. 첫번째 공황발작은 흥분, 신체적인 활동, 성 행위, 감정적 상처 등에 뒤따라서 생길 수 있으나 이유 없이 자발적으로 생기는 경우가 흔합니다. 증상이 발생하면 보통 10분 안에 증상의 정도가 최고조에 이르게 됩니다. 주요한 증상은 극도의 공포와 죽음에 이를 것 같은 절박한 느낌입니다. 보통 환자들은 이런 공포의 원인을 알지 못하고 혼돈스러워하며, 심계항진(심장 두근거림), 호흡곤란, 식은땀과 같은 신체 증상(자율신경계 증상)이 나타나는데 대개 발작은 20~30분 지속되고 1시간을 넘기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예기 불안은 또 다른 주요 증상으로써, 한 번 발작을 경험하게 되면 다음 발작이 있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에 불안해하는 것을 말합니다. 심장과 호흡문제와 관련된 신체증상이 공황발작 시 환자가 가장 걱정하는 문제이며, 자신이 곧 죽을 것이라는 생각에 응급실을 방문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섯에 한 명 정도는 공황발작 시 실신에 이르기도 합니다.

공황발작과 흔히 동반되는 광장 공포증은 자신이 남에게 도움을 받기 어렵다고 판단되는 장소를 가지 않으려고 하는 공포증을 말합니다. 번잡한 거리, 번잡한 가게, 밀폐된 공간(터널, 다리, 승강기), 밀폐된 차량(지하철, 버스, 비행기)에 가거나 이용하는 것은 반드시 친구나 가족과 동반하려 합니다. 심한 경우엔 아예 집을 나가려고 하지도 않기도 합니다.

공황발작은 아래의 증상 중 4개 이상을 경험하는 불안상태를 말합니다.
    • 호흡이 가빠지거나 숨이 막힐 것 같은 느낌

    • 현기증

    • 심장이 두근거림

    • 손발이나 몸이 떨림

    • 땀이 많이 남

    • 목이 막히거나 질식할 것 같은 느낌

    • 속이 메스껍거나 토할 것 같은 느낌

    • 내가 내가 아닌 것 같은 느낌

    • 몸이 화끈거리거나 오한이 나는 느낌

    • 가슴의 통증이나 답답한 느낌

    • 곧 죽을 것 같은 공포감

    • 미쳐 버리거나 자제력을 잃을 것 같은 느낌

공황장애 치료
과도하게 불안한 상태를 약물 치료로 완화시키고, 과도한 불안이 생긴 원인을 이해하고 불안에 대처할 수 있는 힘을 키우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 약물치료아이콘
    약물치료
    대표적인 약물로는 SSRI (selective serotonin reuptake inhibitor)와 같은 항우울제 약물과 벤조다이아 제핀 계열의 항 불안제 약물이 있고, 필요에 따라 다른 계열의 약물을 사용하기도 합니다. 약물 치료로 인한 증상 호전이 나타나려면 일반적으로 8~12개월 약물 치료를 유지해야 합니다.
  • 이완훈련아이콘
    이완훈련
  • 인지행동치료아이콘
    인지행동치료
    인지행동 치료와 함께 약물 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각각의 단독치료에 비해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치료의 핵심적인 요소는 환자가 사소한 신체감각을 파멸이나 죽음과 같은 파국적 상황으로 잘못 인식하는 것을 교정하는 것과 공황발작이 일어나도 시간이 지나 없어지면 실질적으로 생명이 위협받는 상황이 아님을 인지시키는 것입니다. 이완요법, 호흡훈련, 실제상황에의 노출(In vivo exposure) 등이 활용됩니다.
  • 심리치료아이콘
    심리치료
    심리치료에서는 불안에 대한 심층적이고 다각적인 이해를 통해 공황장애를 극복하도록 도와줍니다.